서인국, ‘오 나의 귀신님’ 최종회 카메오 출연…훈훈 셰프로 변신

서인국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가수 겸 배우 서인국이 ‘오 나의 귀신님’에 깜짝 출연한다.

19일 오전 CJ E&M 측은 텐아시아에 “서인국이 케이블채널 tvN ‘오 나의 귀신님’ 마지막 회에 깜짝 출연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어 “서인국은 훈훈한 셰프로 등장할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서인국은 앞서 ‘오 나의 귀신님’ 연출을 맡은 유제원 감독의 전작 ‘고교처세왕’의 주연을 맡은 바 있었다. 제작진과의 의리로 흔쾌히 카메오 출연을 결정했다는 후문이다.

‘오 나의 귀신님’은 음탕한 처녀 귀신에게 빙의된 소심한 주방보조 나봉선(박보영)과 자뻑 스타 셰프 강선우(조정석)가 펼치는 응큼발칙 빙의 로맨스물로 종영을 2회 앞두고 있다.

서인국이 출연하는 ‘오 나의 귀신님’ 최종회는 오는 22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