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4’ 베이식vs이노베이터, 피할 수 없는 대결 ‘기대감’ 증가

배틀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쇼미더머니4’ 베이식과 이노베이터가 맞붙게 됐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4’에서는 베이식, 마이크로닷, 블랙넛이 남아있는 버벌진트, 산이 팀과 슈퍼비, 이노베이터, 인크레더블로 구성된 지누션, 타블로 팀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전 라운드인 팀 배틀에서 승리한 이 두 팀은 단독 무대를 꾸밀 래퍼로 베이식과 이노베이터를 각각 선발했다.

이날 버벌진트&산이 팀은 지난 팀 배틀 1등으로 베이식을 선발했다. 버벌진트는 베이식에게 “가장 긴장한 것 처럼 보였는데 막상 무대에서는 제일 잘했다”고 말했다.

이어 타블로&지누션 팀 지난 팀 배틀 1등으로 이노베이터를 선발했다. 이에 타블로는 “이노베이터가 예전에 한 팀이였던 베이식과 붙을 때 최고능력이 나올 것 같다”며 이노베이터를 선발한 이유를 밝혔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