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켄드, 싱글 ‘Can’t Feel My Face’로 빌보드 9개 부문 1위 ‘석권’

위켄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알앤비 싱어송라이터 위켄드(The Weeknd)가 빌보드 차트의 총 9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MTV가 ‘마이클 잭슨(Michael Jackson) 이후 최고의 재능’이라고 극찬한 위켄드는 최근에 발매한 싱글 ‘캔트 필 마이 페이스(Can’t Feel My Face)’로 빌보드 핫 100(Billboard Hot 100)에서 처음으로 1위를 차지했다.

아울러 빌보드 팝송 차트(Billboard Pop Songs Chart), 빌보드 라디오송 차트(Billboard Radio Songs Chart), 빌보드 알앤비 디지털송 차트(Billboard R&B Digital Songs Chart), 빌보드 리드믹송 차트(Billboard Rhythmic Songs Chart), 빌보드 핫 알앤비송 차트(Billboard Hot R&B Songs Chart), 빌보드 핫 알앤비/힙합송 차트(Billboard Hot R&B/Hip-Hop Songs Chart), 빌보드 알앤비 스트리밍송 차트(Billboard R&B Streaming Songs Chart) 등과 더불어 빌보드 아티스트 100(Billboard Artist 100)에도 1위에 오르는 등 9개 부문을 휩쓸었다.

또 지난주에 1위를 차지했던 빌보드 디지털송 차트(Billboard Digital Songs Chart) 역시 2위에 이름을 올리며 인기를 입증했다.

위켄드는 미국 출신의 알앤비 싱어송라이터로, 지난 2013년 ‘키스 랜드(Kiss Land)’로 공식 데뷔,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의 ‘러브 미 하더(Love Me Harder)’에 피처링으로 참여했고 테일러 스위프트(Taylor Swift)의 공연에서도 투어 게스트로 무대를 펼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특히 영화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에서 관능적이고 몽환적인 분위기의 곡 ‘언드 잇(Earned It)’으로 이름을 알렸다. 또 국내에서는 최근 MBC ‘무한도전 – 2015 무도가요제’ 편에 ‘캔트 필 마이 페이스’가 삽입돼 더욱 입소문을 타고 있다.

‘섹시한 마이클 잭슨’이라고 불리고 있는 위켄드의 이번 싱글은 그만의 몽환적이면서도 매력적인 보이스가 돋보이는 곡이다. 특히 이 곡의 뮤직비디오에서는 위켄드의 보이스나 춤 등이 마이클 잭슨을 떠올리게 해 네티즌들의 많은 호응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아울러 최근 배우 톰 크루즈(Tom Cruise)가 지미 펄론(Jimmy Fallon)이 진행하는 미국의 유명 TV쇼에서 립싱크를 선보이기도 해 이 곡의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위켄드는 오는 9월 4일 정규 2집 ‘뷰티 비하인드 더 매드니스(Beauty Behind The Madness)’의 발매를 앞두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
사진. 유니버설뮤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