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데이트’ 김필, 나인뮤지스 현아와 핑크빛 기류? “개인적으로 공연 초대하겠다”

나인뮤지스 현아

[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FM데이트’ 김필이 나인뮤지스 현아에게 개인적으로 공연 초대를 하겠다고 고백했다.

11일 방송된 MBC FM4U ‘써니의 FM데이트’에는 DJ 써니를 대신해 나인뮤지스 현아가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는 김필에게 “문현아 씨와 듀엣 생각 하실 생각 있으세요”라며 물었고, 김필은 “회사에서 허락만 한다면 저는 언제든지 생각 있다”라고 답했다. 이에 현아는 듀엣곡에 대해 “사실 저는 편안하고 느리고, 김필 씨가 좋아하는 음악은 좋아한다”며 고백했다.

이어 현아는 “활동 계획 물어봐도 될까요?”라고 질문했고, 김필은 “공연하는 걸 좋아해서 라이브 할 수 있는 걸 많이 하려고 노력중이다. 단독 공연도 준비중이다. 꼭 초대하겠다”라고 답했다. 현아는 “어떻게 초대하실 건가요?”라고 기대의 질문을 보냈고, 김필은 “개인적으로 초대하겠습니다”라고 답했다. 이에 현아는 “지금 저 너무 들이대는거 아니냐”며 걱정스러워 했다.

MBC FM4U ‘써니의 FM 데이트’는 10일부터 12일까지 써니를 대신해 스페셜 DJ가 진행을 맡는다. 지난 10일에는 배우 윤소희가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이어 11일에는 나인뮤지스의 현아, 12일에는 구하라가 스페셜 DJ로 나선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