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미료, 솔로곡 ‘퀸’에서 가인에게 피처링 부탁한 이유는?

2015080716203111388-540x540

[텐아시아=윤석민 인턴기자] 가수 미료가  브라운아이드걸스 가인에게 피처링을 부탁한 이유를 밝혔다.

배치기와 미료는 1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음악의 품격 코너에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김창렬은 미료에게 솔로곡 ‘퀸’에서 같은 그룹 멤버 가인에게 피처링을 부탁한 이유에 대해 질문했다. 이에 미료는 “원래는 피처링 없이 내가 다 하려고 했다”며 “노래를 들어보면 알겠지만 보컬의 뛰어난 능력이 필요한 곡이 아니다”고 설명했다.

이어서 “제 노래실력이 좋지는 않았던 것 같다. 그래서 가인이 도와줬다”고 하며 “가인이 나오는 부분은 유독 곡이 살아난다”고 덧붙였다.

윤석민 인턴기자 yun@
사진. 미료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