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김영만, 최근 인기 공개 “휴게소에서 1시간 잡혀있어”

MBC FM4U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김영만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두데’ 김영만이 최근의 인기를 실감한다고 밝혔다.

7일 방송된 MBC FM4U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훅 들어온 초대석 코너에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김영만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만은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이하 마리텔) 출연 이후의 인기에 대해 언급했다. 김영만은 최근 인기에 대해 “나갈 수가 없다”라며 인기를 밝혔다. 이어 김영만은 “휴게소 갔다가 1시간 잡혀있었다”고 밝혔다.

DJ 박경림은 “지금 인기가 서태지급, H.O.T.급인 것 같다”고 밝혔고, 김영만은 “그 정도인가”라며 쑥쓰러워했다. 김영만은 “그냥 차 운전하고 다니고, 저희정도 되면 내리고 그럴 일이 없지 않냐. 그렇게 다니는데”라며 “명동 한복판에 가보면 실감이 (나지 않을까)”라고 말했다.

이어 박경림은 “요즘 차에서 자주내리신다고”라고 말했고, 박경림은 “들켰다”며 웃어 훈훈함을 더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MBC FM4U ‘2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