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기억해’ 임지은, 최원영 정체 알아 낸 후 손승원에 칼맞아

칼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너를 기억해’ 임지은이 손승원에 당했다.

4일 방송된 KBS2 ‘너를 기억해’ 에서는 현지수(임지은)이 수사를 하던 중 이준호(최원영)이 진짜 이준호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아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현지수는 이준호의 정체는 알아내고 사무실을 나서던 중 이준호를 마주쳤다. 현지수는 매우 당황하며 식은땀을 흘렸고 이준호는 뭔가 심상치 않음을 느꼈다.

이어 현지수는 어려 사람에게 사실을 알리고자 전화를 시도했으나 실패한 후 집으로 향했다. 집으로 향하던 현지수는 자신을 따라온 최은복(손승원)에게 칼을 맞고 쓰러졌다. 최은복은 “죄송해요, 제가 그분에게 빚이 있어서요”라고 말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KBS2 ‘너를 기억해’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