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기억해’ 박보검, 최원영에 “악한자가 선행을 베푼 결과다” 묘한 대답

묘한

[텐아시아=이은진 인턴기자] ‘너를 기억해’ 최원영이 장나라의 행동에 묘한 반응을 보였다.

4일 방송된 KBS2 ‘너를 기억해’ 에서는 자신을 찾아온 차지안(장나라)의 행동에 대해 이준호(최원영)이 묘한 반응을 보이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차지안과 이현이 집에 다녀간 뒤 이준호는 정선호에게 “차지안, 그 친구가 많이 화가 난 것 같지?”라고 물었다. 이에 정선호는 “아주 많이요”라고 답했다.

이어 정선호는 “난 그 친구가 종결을 원하는 것 같길래 원하는대로 해줬는데…잘못된거였을까…?”라고 물었다. 이에 정선호는 “악한자가 선행을 베푼 결과군요”라고 묘한 답을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KBS2 ‘너를 기억해’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