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블랙넛에 합격 양보하고 ‘쇼미더머니4’ 떠났다

한해

[텐아시아 =이은진 인턴기자] ‘쇼미더머니4’ 한해가 블랙넛에게 자리를 양보하고 자진탈락했다.

31일 방송된 ‘쇼미더머니4’에서는 지난 대결에서 무대공포증을 이기지 못하고 떨어진 버벌진트&산이 팀의 블랙넛이 재등장했다.

블랙넛은 자신의 탈락을 인정할 수 없다며, ‘쇼미더머니4’ 와 프로듀서들을 디스하는 랩을 준비해와 선보였다. 지난 음원미션에서 가사 실수를 범하고도 블랙넛 대신 합격한 한해는 눈물을 보이며 블랙넛에게 합격을 양보했다.

한해는 “제가 또 가사를 틀리게되면 같은 팀 형들에게 피해가 가게되고 형들이 탈락할 위기에 처해진다”며 팀원을 생각하는 마음을 보였다.

블랙넛의 재등장으로 ‘쇼미더머니4’는 또 한번의 논란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net ‘쇼미더머니4’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