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종영 앞둔 ‘가면’ 촬영 현장 방문…분위기 메이커 주지훈

촬영

[텐아시아 =이은진 인턴기자] ‘한밤의 TV 연예’에서 드라마 ‘가면’ 촬영현장을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 연예’에서는 30일 종영을 앞둔 SBS ‘가면’의 촬영 현장을 찾아갔다.

이날 ‘가면’의 주지훈은 “드라마가 무거운 분위기라 촬영할때는 많이 웃으며 촬영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실제로 주지훈은 촬영현장에서 분위기 메이커로 통하며 애교넘치는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그리고 ‘가면’에서 악역을 맡은 연정훈은 “극중 역할을 위해 차가워 보이기 위해 노력했다. 웃으며 악행을 저지르는게 가장 무서운 것 같다”고 악역연기 비결을 밝혔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한밤의 TV 연예’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