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정려원, tvN 드라마 ‘풍선껌’으로 재회? “긍정 검토 중”

이동욱, 정려원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배우 이동욱과 정려원이 드라마 ‘풍선껌’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22일 이동욱과 정려원이 케이블채널 tvN ‘풍선껌'(가제)에 출연한다고 알려진 가운데 CJ E&M 측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이미나 작가, 김병수 감독 ‘풍선껌'(가제) 캐스팅은 두 배우 모두 긍정적 검토 중이나 확정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관계자는 “‘풍선껌’의 편성의 경우 tvN 편성은 확정, ‘치즈인더트랩’ 후속 월화를 가장 유력하게 보고 있으나 시기는 아직 조율 중이다”고 덧붙였다.

이동욱 정려원의 출연이 성사될 시 두 사람은 2003년 SBS 시트콤 ‘똑바로 살아라’에 이후 12년 만에 드라마에서 재회하게 된다.

‘풍선껌’은 결핍을 가진 사람들이 각자의 빈틈을 품은 채 함께 있어 조금 더 행복해진다는 어른들의 동화로 알려졌다. 네 명의 주인공이 병원과 방송국을 주요 배경으로 등장할 예정이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