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정’ 차승원, 해맑은 유배 인증샷 공개 ‘훈훈’

MBC '화정' 차승원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화정’ 차승원의 유배 인증샷이 공개됐다.

MBC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최정규/ 제작 ㈜김종학프로덕션)측은 차승원과 극중 화기도감 식구들의 화기애애한 단체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21일 방송된 30회에서는 인조반정으로 인해 어좌에서 물러난 광해(차승원)가 제주도로 유배를 당하며 시청자들을 안타까움에 눈물 짓게 만드는 동시에, 광해의 뜻을 이어받은 정명(이연희)이 인조(김재원)에게 본격적으로 대립각을 세우며 ‘화정’의 제 2막을 화려하게 열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안타까움을 자아냈던 극중 모습과는 달리 밝은 모습을 선보이는 광해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사진 속 차승원은 하얀 소복과 상투머리를 하고 있는데, 그의 복장은 제주도 유배 직전임을 예상케 한다. 이어 차승원의 주위를 둘러싼 화기도감 식구들은 해맑은 건치미소를 터뜨리며 깜찍한 브이포즈를 취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마치 수학여행을 함께 온 학급 친구들처럼 화기애애한 차승원과 화기도감 식구들의 모습에 덩달아 웃음이 터진다.

이에 ‘화정’의 제작사는 “광해를 몰아낸 인조가 왕위에 오르며, 본격적인 2막의 문이 열렸다”고 밝힌 뒤 “2막에 돌입함에 따라 ‘화정’이 새롭게 시작된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로 많은 변화가 일어날 것. 한층 흥미진진해질 매력으로 시청자 분들을 찾아갈 ‘화정’ 2막에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하며 기대를 높였다.

혼돈의 조선시대 정치판에서 그 권력과 욕망에 맞서 끝까지 투쟁하는 정명(이연희)의 이야기가 펼쳐질 ‘화정’은 매주 월, 화 오후 10시 MBC를 통해 방송된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김종학 프로덕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