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인뮤지스 성아·혜미, ‘오늘 뭐 듣지?’ 본방사수 독려 “안 보면 ‘다쳐'”

나뮤
[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나인뮤지스 성아와 혜미가 본방사수 독려 겸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20일 오후 나인뮤지스 공식 트위터는 “‘오늘 뭐 듣지?’ 안 보면 ‘다쳐’!”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성아와 혜미는 수영장 풀에 발을 담근 채 손으로 브이(V)자를 그리고 있는 모습이다. 셔츠 앞섶을 리본처럼 묶은 혜미와 시원한 크롭탑을 선보인 성아의 차림이 무더위도 가시게 할 만큼 청량한 매력을 자아낸다.

성아와 혜미는 현재 케이블채널 스카이엔터(skyENT) ‘오늘 뭐 듣지?’에서 MC로 활약 중이다. 또한 둘의 소속 그룹 나인뮤지스는 ‘다쳐’로 활발한 음악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나인뮤지스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