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를 사랑한 시간’ 하지원, 윤균상에 단호한 태도 “나 너 싫어”

너를 사랑한 시간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너사시’ 하지원이 윤균상에게 단호한 태도를 취했다.

18일 방송된 SBS ‘너를 사랑한 시간’에서는 차서후(윤균상)에게 오하나(하지원가 단호한 태도를 취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술이 취한 하나를 서후는 집으로 데려다주려고 했다. 이에 하나는 “됐어, 너 싫어. 분명히 말할께. 나 너 싫어.그리고 너, 나보다 한 살 더 어리잖아. 누나라고 불러”라고 말했다.

원이는 술취한 하나를 데리러 왔고 서후는 “어김없이 나타났네”라고 혼잣말을 했다. 원이는 “집에 가자”며 서후를 무시한 채 하나를 업고 집으로 향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SBS ‘너를 사랑한 시간’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