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산체스, “동생, ‘쇼미더머니4’ 마이크로닷…대견하다”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 그레이 로꼬 버벌진트 산체스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컬투쇼’ 산체스가 동생이 ‘쇼미더머니4’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1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로꼬, 그레이, 버벌진트, 산체스 네 사람이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DJ 컬투는 “산체스 친동생도 랩을 하냐”고 물었고, 산체스는 “마이크로닷이라고”라며 “예전에 도끼랑 같이 했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닷은 케이블채널 Mnet ‘쇼미더머니4’에 출연중이다. 이어 산체스는 동생 마이크로닷에 대해 “되게 대견하다”고 형으로서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컬투는 동생을 잘 도와주는지 물었고, 산체스는 “제가 잘 도와준다”고 답했다. 컬투는 “많이 도와줬냐”고 물었고 산체스는 이에 긍정했다. 이어 컬투는 심사위원인 로꼬에게 로꼬는 “참가자였다가 심사위원으로 업그레이드가 됐다”고 말했고, 로꼬는 “원래는 그레이형 자리였는데 제가”라며 비화를 밝혀 시선을 끌었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AOMG, 브랜뉴뮤직,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