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정재영, 송윤아 김서형과 첫 만남 ‘궁금증UP’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어셈블리’ 정재영이 송윤아, 김서형과 첫 만남을 가졌다.

15일 방송된 KBS2 ‘어셈블리’에서는 부당해고를 당한 상필(정재영)이 국회에 무단으로 난입해 찬미(김서형)와 인경(송윤아)을 마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국회 입구에서 출입 저지를 당한 상필과 동료들은 결국 무단으로 국회에 침입했다. 지역구 의원 사무실을 향해 달려가던 상필은 찬미와 부딪쳤고 상필은 찬미에게 “아줌마 괜찮아요?”라고 물었다. 아줌마라는 호칭을 들은 찬미는 “저것들은 대체 뭐냐”며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인경(송윤아)과 상필은 양 의원의 사무실에서 마주쳤다. 점거농성을 하려는 상필과 그의 동료들을 본 인경은 휴대전화를 꺼내 그 모습을 촬영하기 시작했고 상필은 “아줌마 뭐야”라며 분노해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