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정재영, 부당해고에 분노.. 국회 무단 난입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어셈블리’ 정재영이 국회에 무단으로 난입했다.

15일 방송된 KBS2 ‘어셈블리’에서는 부당 해고로 분노한 진상필(정재영)이 동료들과 함께 국회에 무단으로 난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상필은 정리 해고를 당한 직장 동료들과 법정을 찾아갔다. 하지만 판사는 노동자의 편을 들어줬던 2심 판결을 뒤집으며 회사의 편을 들어줘 상필과 동료들을 분노하게 했다.

분노한 상필과 동료들은 국회로 향했다. 입구에서 출입 저지를 당한 이들은 “지역구 주민이 찾아왔는데 면담이 안 된다는게 말이 되냐”며 또 한번 분노했다.

상황을 지켜보던 상필은 “이제 그만 돌아가자”는 동료들의 말에 “할 수 없다. 뚫어”라고 외치며 국회에 무단으로 난입해 극의 긴장감을 증폭시켰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KBS2 ‘어셈블리’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