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셈블리’ 옥택연-정재영, 첫 만남에 멱살잡이…”해고가 뭔지 알기나 해?”

포장마차

[텐아시아 =이은진 인턴기자] ‘어셈블리’ 정재영과 옥택연이 신경전을 벌였다.

15일 방송된 KBS2 드라마 ‘어셈블리’에서는 진상필 (정재영)이 김규환 (옥택연)과 동네 포장마차에서 시비 붙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진상필은 그동안 거부해 왔던 퇴직금을 수령한 후 씁쓸한 마음을 달래기 위해 동네 포장마차를 찾았다. 혼자 술을먹고 있던 진상필에게 김규환의 친구가 시비를 걸었고 김규환은 싸움을 말렸다.

친구의 멱살을 잡은 진상필을 말리던 김규환은 진상필에게 “아저씨 말로 합시다”라고 말했고 진상필은 “니가 해고가 뭔지 알아? 그게 얼마나 엿같은지 알기나해?”라고 소리쳤다. 이에 김규환은 “해고 그런거 우리 같은 놈들 소원이다”라고 반박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어셈블리’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