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5′ 우승자 박재정, 미스틱 전속계약..’슈스케’ 출신들 기념 단체샷 공개

미스틱 '슈스케' 출신들

[텐아시아=박수정 기자] Mnet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5(이하 슈스케5)’의 우승자 박재정이 미스틱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미스틱 측은 8일 “박재정은 어린 나이임에도 80~90년대 발라드 감성과 성숙한 목소리를 가진 성장 가능성이 많은 뮤지션”이라며 “그가 음악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재정은 “롤모델인 윤종신 선생님과 함께 하게 돼 영광이고 기쁘다”며 “성장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테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미스틱은 이날 박재정 환영 기념 ‘슈스케 단체샷’을 공개했다. 새 식구가 된 박재정을 축하하기 위해 미스틱 내 슈스케 출신 뮤지션들이 뭉친 것.

사진 속 장재인(슈스케2), 김예림(슈스케3), 에디킴(슈스케4) 모두 역대 슈스케 출신으로, 현재 미스틱을 대표하는 뮤지션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박재정은 지난 2013년 ‘슈스케5’에서 역대 최연소로 우승하며 얼굴을 알렸다. 당시 19살답지 않은 깊은 감성, 중저음의 목소리, 성숙한 외모로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 7월 미니앨범 ‘스텝 1(STEP 1)’으로 가요계에 정식 데뷔한 박재정은 이후 라디오, OST 참여 등 음악 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가고 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미스틱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