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 감동적인 명불허전 무대 ‘감탄’

복면가왕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복면가왕’ 클레오파트라가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5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7대 가왕 자리를 두고‘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에 도전장을 낸 복면가수 4인의 준결승 무대로 솔로곡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화생방실 클레오파트라'(이하 클레파트라)는 부활의 ‘사랑할수록’를 선곡해 열창했다. 클레오파트라는 풍부한 성량과 짙은 감성으로 모든 이들을 감탄케 했다.

노래가 끝난 후 B1A4 산들은 “어디가서 자랑하고 싶다. 이거 들었다고”라고 극찬했다. 윤일상은 “‘사랑할수록’은 유명한 곡이라 완전히 본인의 노래처럼 부른다”고 평했다.

김구라는 “3번 연속 가왕이 됐는데 이제 무거운 부담감을 내려놓고 회식해도 되지 않겠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복면가왕’은 나이, 신분, 직종을 숨긴 스타들이 목소리만으로 실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4시 50분에 방송된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MBC ‘일밤-복면가왕’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