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퀴’ 오영실 호감도 1위로 등극 “뒷담화는 오영실, 서장훈과”

오영실 1위

[텐아시아 =이은진 인턴기자] ‘세바퀴’ 오영실이 호감도 1위로 뽑혔다.

3일 방송된 MBC ‘세바퀴-친구찾기’에서는 김흥국, 지상렬, 김효진, 문희준, 오영실, 고세원, 홍경민, 김나영, 정주리, 신봉선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호감도 1위로 뽑힌 오영실에 대해 신봉선은 “아내의 유혹에서 연기하시는거 보고 반했다”고 말했다. 이어 김효진은 “알고 지내는 언니로는 최고다, 특히 누구 뒷담화 할때 가려운 데를 긁어 주는게 최고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남 뒷담화는 서장훈이 최고다. 어느날 같이 밥을 먹는데 뒷담화를 끊임없이 해서 결국 자는척했다”고 고백해 폭소를 자아냈다.

이은진 인턴기자 dms3573@
사진. MBC ‘세바퀴’ 방송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