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아빠 된 진구, “아이가 크면 하고 싶은 것? 공놀이”

한밤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한밤’에서 득남한 진구의 소식이 전해졌다.

1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서는 2세를 얻은 진구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득남을 한 진구는 싱글벙글한 얼굴을 보였다. 진구는 “많은 분들이 현장 베이비라는 얘기가 돌았다. ‘스태프들이 일하는데 저 구석에서 만들어졌나’ 생각하시는데 오해십니다”라고 말했다.

리포터가 아빠로서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이냐고 묻자 진구는 “아이가 빨리 커서 안전하게 공놀이 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진구는 아내에게 “사랑스러운 아기를 낳아줘서 수고했고 고맙다. 수월하게 아이를 키울 수 있도록 도와주겠다”고 전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SBS ‘한밤의 TV연예’ 방송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