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틴’ 박진영, 메이저 B팀에 “내 점수는 A+”

1

[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식스틴’ 메이저 B팀(나연, 정연, 쯔위)이 박진영의 선택을 받았다.

23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식스틴’에서는 최종 멤버를 가리는 파이널로 가기 위한 마지막 미션인 게릴라 공연 미션을 수행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메이저 B팀은 게릴라 공연 미션에서 미쓰에이(MissA)의 ‘허쉬(Hush)’를 선보여 박진영의 선택을 받았다. 박진영은 “메이저 B팀에 대한 내 평가는 A+”라며 이들의 무대를 극찬했다.

멤버 각각에 대해 박진영은 “‘식스틴’을 하는동안 가장 놀랍게 성장한 멤버는 쯔위다”라며 쯔위의 변화를 칭찬했다. 이어 정연에게는 “정연이는 노래를 정말 잘했다. 무대에서 여유가 있다”며 칭찬했다.

나연에게 박진영은 “나연이는 이제 믿음직스럽다. 나연이는 중심을 잘 잡아주는 멤버다. 그래서 나연이가 있는 팀은 항상 어느 수준 이상은 하는 것 같다”며 나연의 리더십을 극찬했다.

박진영은 메이저 B팀을 선택했지만 메이저 멤버는 관객들의 투표로 결정된다. 메이저 A팀의 지효, 민영, 채영, 사나가 메이저 멤버로 결정된 가운데 남은 메이저 자리를 어떤 멤버가 차지하게 될 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net ‘식스틴’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