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는 은동아’ 김사랑, 대본 읽으면서도 드러나는 각선미

김사랑_FULL

[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김사랑이 ‘사랑하는 은동아’ 비하인드 사진에서 빼어난 각선미를 뽐냈다.

김사랑 소속사 브레이브측은 23일 오후 공식페이스북을 통해 “더운 날씨와 고된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사랑하는 은동아’ 촬영에 집중하고 있는 김사랑배우!! 핫한 그녀의 초근접 파파라치 컷을 공개합니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사랑은 촬영장을 배경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특히 무보정 직찍임에도 불구하고 11자 매끈한 각선미와 화사한 피부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사랑은 JTBC 금토드라마 ‘사랑하는 은동아’에서 기억을 잃은 여주인공 서정은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서정은의 기억이 돌아오기 시작하면서 인물간의 갈등을 예고한 ‘사랑하는 은동아’는 과연 지은호(주진모)와 서정은(김사랑)의 사랑이 어떻게 전개될지 앞으로의 이야기 전개에 대한 기대를 한층 높이고 있다. ‘사랑하는 은동아’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된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