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규리, 성형외과 전문의로 변신…한중 합작 ‘스완’ 출연 결정

남규리

[텐아시아=정은선 인턴기자] 남규리가 매력적인 성형외과 전문의로 변신한다.

남규리는 최근 한중 첫 합작 웹드라마 ‘스완’의 출연을 확정지어, 밝고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중국과 한국 팬들을 동시에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중 합작 첫 웹드라마 ‘스완’은 중국의 천재 성형외과 의사 리우베이치와 그의 엑스 와이프인 한국의 성형외과 의사 김민서가 공동으로 뷰티 클리닉을 운영하며 겪게 되는 드라마틱한 이야기이다.

‘스완’은 기존의 10분 남짓한 짧은 웹드라마에서 벗어나 40분 분량의 10부작 장편 웹드라마로 러닝타임이 짧아 아쉬움이 큰 웹드라마 팬들의 관심을 끌어모으고 있다.

남규리는 극중 돌싱이지만 모델에 가까운 외모를 지닌 성형외과 전문의 ‘김민서’역을 맡아 우연히 다시 만나 완벽한 비즈니스 파트너가 된 전 남편, 중국인 성형전문의 리우베이치와 함께하며 과거 이야기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특히 남규리는 지난 여름 중국판 환상의 커플인 드라마 ‘천금보모’에 출연했을 뿐만 아니라 중국 ‘ZOO COFFEE’ 모델로 활동하며 이미 중국인들에게는 친숙한 한국배우로, 한중 첫 웹드라마에 출연 소식을 듣고 중국 팬들의 반가움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남규리를 비롯, 중국 배우 위샤오통, 미쓰에이 페이, 신예 조민성이 함께 출연하는 웹드라마 ‘스완’은 7월 첫 촬영에 돌입해 한국과 중국에서 10월에 공개된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sidusH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