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민아 보다 3살 언니? 이정현·문근영 잇는 ‘동안 여배우’

1박2일 박보영 민아

[텐아시아=최보란 기자]

배우 박보영이 ‘동안 여스타’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2 ‘1박2일-여자사람친구 특집’에서 박보영과 민아는 한팀이 돼 점심 복불복 레이스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박보영과 민아는 함께 차를 타고 이동, 나란히 앞머리 헤어롤을 하는 등 귀여운 행동으로 눈길을 모았다. 또한 두 사람은 서로 존댓말을 하며 게임에 임해 나이에 대한 궁금증이 모아졌다.

박보영은 1990년생으로 만 25살이며, 민아는 1993년생으로 만 22세로 3살 차이가 난다. 특히 박보영은 이정현(80년생) 문근영(87년생)을 잇는 동안 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방송 후 네티즌은 “박보영 진짜 동안이다”, “변함없는 미모”, “지금도 어리지만 더 어려보인다”, “둘 다 귀엽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최보란 기자 ran@
사진. ‘1박2일’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