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박용우 ‘미세스 캅’ 출연? 논의 중, 확정 아냐”

SBS '인생추적자 이재구' 영상캡처

[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배우 박용우가 ‘미세스 캅’ 출연 논의 중이다.

19일 오전 SBS 관계자 측에 따르면 박용우가 SBS 새 수목드라마 ‘미세스 캅’의 출연을 논의 중이다.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박용우가 ‘미세스 캅’ 출연을 논의 중인 것은 맞지만 확정 아니다”고 밝혔다.

‘미세스 캅’은 경찰을 둘러싼 이야기로 배우 김희애가 강력계 여형사 팀장 역을 놓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이어 손호준 역시 출연 유력 후보로 올랐다.

‘미세스캅’은 ‘돈의 화신’, ‘샐러리맨 초한지’, ‘너희들은 포위됐다’의 유인식PD가 연출을 맡는다. ‘상류사회’ 후속으로 오는 8월 방송될 예정이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인생추적자 이재구′ 예고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