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스틴’ 마이너 A팀, 박진영 기대감 충족 시킨 무대 ‘시선 강탈’

식스틴

식스틴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마이너 A팀이 프로 못지 않은 무대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식스틴(SIXTEEN)’ 5화에서는 최초로 팀 배틀을 벌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들은 각각 메이저 A,B팀, 마이너 A,B팀으로 팀을 나누어 대결을 펼쳤다.

마이너 A팀은 섹시함을 극대화한 안무를 선보이며 시선을 뗄 수 없는 무대를 선보였다. 마이너 A팀 지원은 “아쉬움없는 무대였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박진영은 무대에 앞서 “마이너 A팀이 실력으로는 최고인 팀이다. 이 팀이 이번에 메이저로 올라갈 확률이 굉장히 높을 것 같다”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net ‘식스틴(SIX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