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욱, 결혼 심경 공개 “12시간 후면 새로운 인생” (전문)

안재욱 결혼 심경

안재욱 결혼 심경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 안재욱이 팬들에게 결혼 심경을 전했다.

배우 안재욱이 1일 저녁 7시 동료 뮤지컬배우 최현주와 반얀 트리 서울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1일 오전 안재욱은 자신의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팬들에게 결혼 심경을 밝혔다.

안재욱은 “2015년 6월 1일 am 07 00에 남겨요. 우리 forever 식구들 잘 잤나요? 전 뭐 3시간 정도 겨우 잤을까”라며 결혼을 앞두고 긴장된 마음을 표현했다. 이어 안재욱은 “드디어 12시간 후면 새로운 인생이 시작되는군요. 어떤 지금의 심정을 말하기가 참”이라며 “마냥 좋은 것도 마냥 착잡한 것도 아닌 이만 가지의 복잡함이랄까”라고 결혼을 앞둔 복잡한 마음을 전했다.

이어 안재욱은 “연애 기간이 짧은 편이라 바로 아이를 갖게 된다면 데이트도 많이 못해준 것 같아 신부에게 미안하긴 한데”라면서도 “지금 이것저것을 따질 나이가 아닌 듯 하니 쑥쓰럽지만 오늘 첫날밤부터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라는 말로 웃음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안재욱은 “여러분들의 축하 속에 치르는 결혼… 그 무엇보다 이상의 감정입니다….. 고마워요”라며 팬들에 대한 감사를 전하며 글을 마무리했다. 이어 안재욱은 “동생커플이 준비했던 깜짝파티”라는 말과 함께 최현주와 함께한 한 장의 사진을 공개하며 시선을 끌었다.

다음은 홈페이지에 게재된 글 전문이다.

2015 년 6 월 1일 am 07 00 에 남겨요…..
우리 forever 식구들 다들 잘 잤나요….?!

전 뭐… 3시간 정도 겨우 잤을까…… ㅎㅎ 어제까지도 식장에서 마무리 작업하고 , 밤에도 음악팀과 연습하고

늦게 귀가했거든요… ^^; 이제 제가 할 수 있는 일은 입장만 잘하면 될 듯…ㅎㅎㅎ

아~~~ 드디어 12시간 후면 새로운 인생이 시작 되는군요… 어떤 지금의 심정을 말하기가 참…… ^^;

결혼하신 울 팬들은 뭔가 이해하실 거에요… 마냥 좋은 것도 마냥 착찹한 것도 아닌 이만가지의 복잡함이랄까.

ㅋㅋ 암튼 결혼 준비 장난이 아니네요… 신경쓸게…. 다행히 오랜 시간 함께 해온 주위 지인들의 도움으로

그나마 결혼의 모양새가 잡힌 듯 한데 이제부터 두사람의 역할이 더욱 중요하겠지요….^^

그 누구보다 걱정도 하고, 기대도 하고, 늘 끊임없이 기도해주는 여러분들의 마음 소중히 받들어 예쁘게 살아가겠습니다…. 신부도 울 팬들 눈치 쪼금씩 본단 말이에요… 여러분들이 챙겨줘야 해요…ㅎㅎㅎ

연애 기간이 짧은 편이라 바로 아이를 갖게 된다면 데이트도 많이 못해준 것 같아 신부에게 미안하긴 한데

뭐.. 제가 지금 이것저것을 따질 나이가 아닌 듯 하니 이거 원… ㅋㅋㅋㅋㅋ 쑥쓰럽지만 오늘 첫날밤부터 최선을 다해보겠습니다~~~ ㅍㅎㅎ 나중에 아기 태어나면 여러분들의 조카니까 예뻐해 줘야 해요..?! ㅎㅎ

자… 그럼 전 마음의 준비와 함께 오늘 있을 예식준비를 할께요~~~

여러분들의 축하 속에 치르는 결혼… 그 무엇보다 이상의 감정입니다….. 고마워요 ^^~~~~~

ps : 중국팬들의 옥외광고 정말 대박이었어요… 어찌 그런 생각까지를….. 잘 봤어요 고마워요~~^^

신부가 울었다나 어쨌다나……… ^^;
동생커플이 준비했던 깜짝파티 ^^~~~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안재욱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