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현원프로덕션,유승준 방송사고 사과 “유승준이 욕설한 적 없다”

유승준

유승준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유승준의 인터뷰 방송사고에 대해 신현원프로덕션이 사과했다.

27일 오전 10시에 방송된 인터넷 생방송을 통해 유승준은 논란에 대한 해명을 했다.

생방송이 끝난 후 화면은 꺼졌으나 마이크가 꺼지지 않아 현장 관계자들의 욕설 등이 방송되어 논란이 됐다. 해당 생방송을 중계한 스태프들의 “지금 기사 계속 올라오네”, “왜냐하면 애드립을 하니까”, “세 번째 이야기는 언제하냐 그러는데요”, “아 씨”, “XX 새끼” 등의 대화가 마이크를 타고 방송됐다. 이후 다급한 목소리로 “야 이거 안 꺼졌잖아. 마이크 안꺼졌네”라며 오디오가 꺼졌다.

이에 신현원프로덕션은 한 매체를 통해 “유승준이 욕설을 한 적 없고, 그런 사실이 있다면 사과 드리겠다”고 전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아프리카TV’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