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히스토리 “가장 소심한 멤버는 도균, 팀에서 엄마 역할”

SBS '올드스쿨'

SBS ‘올드스쿨’

[텐아시아=한혜리 인턴기자] ‘올드스쿨’에 출연한 그룹 히스토리가 소심한 멤버로 도균을 뽑았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 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의 음악의 품격 코너에는 그룹 45RPM과 히스토리가 출연해 유쾌한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방송에서 DJ 김창렬은 히스토리에게 “가장 소심한 멤버는 누구냐”고 물었고 이에 멤버들은 도균을 꼽았다. 김창렬은 “도균 씨 별로 소심해보이지 않는다, 예능도 많이하고”라고 말했다.

이에 리더 송경일은 “도균이 여성스런 면모가 있다. 팀에서 엄마 역할을 한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반면 대범한 멤버로는 이번 타이틀곡 ‘죽어버릴지도 몰라’를 작사작곡한 막내 이정을 꼽았다.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SBS ‘김창렬의 올드스쿨’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