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황교익, 이례적으로 극찬한 간장게장 맛집은?

수요미식회

수요미식회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수요미식회’ 황교익 교수가 이례적으로 극찬한 맛집이 나타났다.

지난 2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M.I.B 강남이 출연해 간장게장에 대해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세 번째로 소개된 게장 맛집은 충남 태안군에 위치한 화해당이다. 화해당은 안흥항에서 잡은 봄 꽃게로 담그는 게장이 유명하며 5년째 운영되고 잇다. 또한 면세점에 처음으로 게장을 납품하는 등 새로운 간장게장 맛집으로 떠오르고 있다.

강남은 화해당에 대해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게장이다. 청양고추를 달라고 해서 뿌려 먹었다. 정말 맛있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현우는 “이번 특집의 맛집 중 가장 맛있었다. 밥도둑이 아닌 적당한 짠 맛이 좋았고 밥도 한 공기가 딱 알맞았다”며 “또한 밥을 먹기 전 게만 먹어도 짜지 않고 게 본연의 좋은 맛들이 훼손되지 않은 깨끗한 맛이었다”라고 칭찬했다.

특히 황교익 교수는 “보통 간장게장을 담그는 분들은 간장에 한약재에 여러가지를 첨가하려고 하신다”며 “그런데 게장은 게 본연의 맛으로도 맛있는 음식이다. 이 집은 게의 맛을 정확히 느낄 수 있도록 간장이 받쳐주는 맛이 난다. 맛으로는 훌륭하다”라고 말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수요미식회’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