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교진, 아내 소이현 손톱에 스티커 붙여주며 ‘알콩달콩’

인교진

인교진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배우 인교진이 아내 소이현과의 알콩달콩한 일상을 공개했다.

13일 오후 인교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15.5.11”이라는 글과 함께 일상이 담긴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인교진은 소이현의 손으로 보이는 가락에 스티커를 붙이는데 열중하고 있다. 또 다른 한편에는 심플한 결혼반지와 인교진이 붙인 듯한 아기자기한 스티커가 눈에 띄는 손 사진이 담겨져있다.

지난 9일 임신 소식을 알린 인교진·소이현 부부는 2008년 SBS 드라마 ‘애자언니 민자’와 2012년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해피엔딩’에서 연인으로 함께 호흡을 맞췄다. 두 사람은 동료로 지내오다 연인으로 발전힌 후 1년 뒤인 작년 10월 4일 웨딩마치를 올렸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인교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