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인교진, 부모 된다 ‘임신 2개월째’…”축복해달라”

소이현(왼쪽), 인교진

소이현(왼쪽), 인교진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배우 소이현과 인교진이 임신의 기쁨을 안았다.

소이현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9일 “소이현이 임신 두 달째”라며 “임신 초기라 굉장히 조심스럽다.많은 분들의 축복 감사하다”고 전했다.

키이스트 측은 “기쁜 일이니 많은 축하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현재 임신 두 달째인 소이현은 건강관리에 집중하며 서울 시내 산부인과 병원에서 정기적으로 검진을 받고 있다.

소이현과 인교진은 지난해 10월 4일 결혼식을 올렸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