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만이 내 사랑’ 사미자, 김해숙 향한 악독한 계획 공개

'당신만이 내 사랑'

‘당신만이 내 사랑’

[텐아시아=한혜리 인턴기자] ‘당신만이 내 사랑’ 사미자의 김해숙을 향한 악독한 계획이 드러났다.

5일 방송된 KBS1 ‘당신만이 내 사랑’ 117화에서 남혜리(지주연)는 오말수(김해숙)에게 인감을 돌려주며 죗값을 달게 치르겠다고 말하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런 상황에서 강부남(사미자)은 오말수가 주식을 팔게 유도하려 했고 이어 강부남은 아랫사람에게 자신의 주식을 타인의 명의로 모두 이전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강부남은 오말수가 주식을 내다팔기 시작하면 자신이 모두 사들이겠다고 전했고 지수연(이효춘)은 강부남의 의견에 반색했다.

실제로 오말수는 강부남의 예상대로 딸인 남혜리를 살리기 위해 자신의 주식을 내다팔겠다는 결심을 내비쳤다.

‘당신만이 내 사랑’은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8시 25분에 방송된다.

한혜리 인턴기자 hyeri@
사진제공. KBS1 ‘당신만이 내 사랑’ 방송장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