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맛’ 하주희, “코스프레+춤추고 유혹하는 장면 아쉬워”

하주희

독특한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하주희 (연애의 맛)연앵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코스프레, 더 잘 할 수 있었는데….”

영화 ‘연애의 맛’에서 과감한 베드신과 노출 연기를 선보인 하주희가 아쉬움을 전했다.

하주희는 30일 오후 CGV왕십리에서 열린 ‘연예의 맛’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에서 “기억에 남는 신과 아쉬운 신이 같다”며 “극 중 지호 오빠를 유혹하기 위해 다양한 코스프레와 함께 춤추는 장면”을 꼽았다.

그녀는 “이 때 막춤을 추기 싫어 춤을 준비했는데, 제대로 다 안 나온 것 같다”며 “애착가는 장면이기도 하고, 아쉬운 장면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연애의 맛’은 여자 속만 알고 정작 여자 맘은 모르는 산부인과 전문의 왕성기(오지호)와 남성의 은밀한 그 곳을 진단하면서도 정작 제대로 된 연애 경험은 전무한 비뇨기과 전문의 길신설(강예원)의 좌충우돌 코믹 로맨스를 그린 영화. 5월 7일 개봉.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 팽현준 기자 pangp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