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쿠루브, ‘냄새를 보는 소녀’OST 7번째 주자로 나서..청량감이 느껴지는 곡

냄새를보는소녀OST

냄새를보는소녀OST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냄새를 보는 소녀 OST Part.7’ ‘honey’ 는 경쾌한 통기타 리듬과 청량한 퍼쿠션 리듬속에 ‘어쿠루브’만의 달콤한 목소리가 잘어울려져 듣는이로 하여금 청량감을 느끼게 해준다.

‘어쿠루브’는 작년 겨울 ‘하고 싶은말’로 데뷔한 이래 발표하는 싱글마다 주요 인디챠트와 SNS에서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인디음악계의 블루칩이다.

최근에는 첫단독공연 예매가 티켓 오픈 1분만에 매진되며온라인의 인기가 오프라인으로도 연결되고 있기도 하다. 또한, 에이핑크의 정은지는 작년 연말, 한 매체의 인터뷰를 통해 올해 최고의 인디 음악으로 어쿠루브의 음악을 꼽기도 했다.

‘honey’는 ‘그대와 나 설레임’ 으로 유명한 어쿠스틱 콜라보를 탄생시킨 프로듀서 ‘윈드밀’이 또 한번 대박을 예고하며 프로듀싱 한 곡으로 고닥의 재미있는 가사와 밀도있는 편곡, 보컬 김재희의 독특한 음색이 돋보이는 곡으로 30일 정오에 각 음원 사이트등을 통해서 공개 된다.

박유천, 신세경, 남궁민, 윤진서가 주연을 맡은 SBS 드라마스페셜 ‘냄새를 보는 소녀’는 3년 전 바코드 살인사건으로 여동생을 잃은 무감각적인 한 남자와 같은 사고를 당하고 기적으로 살아났지만 이전의 기억을 모두 잃은 초감각 소유자인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이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