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전현무 “‘베러 댄 비프’, 여자랑 가야 하는 삼겹살집”

케이블채널 tvN'수요미식회'

케이블채널 tvN’수요미식회’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전현무가 삼겹살 맛집으로 ‘베러 댄 비프 삼겹살’을 추천했다.

2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수요미식회’는 개편 후 신동엽이 MC로 합류 하며 삼겹살을 주제로 맛있는 이야기를 펼쳤다.

이 날 방송에서는 ‘문 닫기 전에 꼭 가야 할 식당’으로 강남구 신사동 가로수길에 위치한 ‘베러 댄 비프’가 소개됐다.

퓨전 삼겹살 요리로 유명한 이 식당은 크림소스에 얹은 삼겹살에 체다 치즈를 올린 버라이어티 삼겹살이 대표 메뉴다.

전현무는 “이 가게는 한 마디로 정리하면 여자랑 가야 하는 곳이다. 분위기가 좋고 깔끔하게 구워서 나온다. 냄새가 안 밴다”고 말했다.

이에 윤세아 또한 “분위기가 정말 좋다”며 덧붙였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케이블채널 tvN’수요미식회’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