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미연, 29일 부친상…5월 1일 발인

간미연

간미연

[텐아시아=최진실 기자] 가수 겸 배우 간미연이 부친상을 당했다. 29일 간미연 소속사 마코어뮤즈먼트는 간미연의 아버지가 병환으로 별세했다고 전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고인은 평소 지병을 앓고 있다 세상을 떠났다.

현재 고인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2호실에 마련됐다. 고인의 발인은 오는 5월 1일 오전 7시 진행될 예정이다.

최진실 기자 true@
사진제공. 마코어뮤즈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