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박환희, ‘후아유-학교2015’로 첫 연기 신고식…여자 일진 포스

'후아유-학교2015' 박환희.

‘후아유-학교2015’ 박환희.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모델 박환희가 연기자로서 첫 신고식을 치렀다.

박환희는 27일 첫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에서 극중 누리여고의 은비(김소현)를 괴롭히는 여자 일진 경진 역으로 깜짝 출연했다. 경진은 친구들과 함께 은비에게 날달걀, 밀가루, 까나리액젓 등을 퍼붓거나 보육원까지 찾아가 아픈 은비에 독설을 내뱉는 등 악랄한 일진 포스를 풍기며 눈도장을 찍었다.

박환희는 짧은 분량에도 극중 이야기에 잘 녹아 들며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에 감초역할을 톡톡히 했다. 드라마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박환희는 연기 첫 도전임에도 자연스럽게 촬영을 소화했다는 후문.

박환희는 “처음하는 드라마 촬영이라 긴장을 많이 했는데 많은 분들이 편하게 연기할 수 있도록 많이 도와주셨다. 촬영장 분위기가 좋아 무사히 잘 마칠 수 있었다”고 첫 연기 소감을 전했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제공. 위메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