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아유’ 김소현 “남주혁 자상, 육성재는 밝고 유쾌..둘 다 매력적”

김소현

포토타임 갖는 김소현 (후아유-학교2015)

[텐아시아=최보란 기자]배우 김소현이 남주혁과 육성재의 매력에 대해 밝혔다.

김소현은 27일 오후 2시30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된  KBS2 새 월화드라마 ‘후아유-학교2015′(극본 김민정 김현정 연출 백상훈 김성윤, 이하 ‘후아유’) 제작발표회에서 상대역인 남주혁과 육성재에 대해 “둘 다 매력이 있다”고 말했다.

김소현은 “촬영을 많이 한 것은 아니지만 짧은 신을 찍을 때도 두 분이 잘 해주신다”며 ” 남주혁 오빠는 자상하고 남자다운 면이 있고, 그런 와중에 장난도 친다. 왜 인기가 많은지 알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육성재 오빠는 역할이랑 비슷하게 장난기도 많고 밝다. 분위기를 잘 리드해 주고 편안하게 해 준다. 즐겁게 웃으면서 찍고 있다”고 밝혔다.

‘후아유’는 2015년을 살아가는 열여덟 살의 학생들이 겪는 솔직하고 다양한 감성은 물론, 그들과 함께 성장하는 선생님과 학부모들의 이야기를 섬세하게 담아낼 청춘 학원물이다. 김소현, 남주혁, 육성재가 세강고등학교 2학년 3반 동급생으로 출연하며 솔직한 10대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27일 밤 11시 첫 방송.

최보란 기자 ran@
사진. 팽현준 pangpag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