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틱 오픈런’, 5월부터 홍대서 매주 공연..장재인, 정진운 등 참여

미스틱 오픈런

미스틱 오픈런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윤종신 사단 미스틱엔터테인먼트가 오는 5월부터 매주 홍대에서 공연을 연다.

21일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소속 아티스트들에게 더 많은 공연의 기회를, 팬들에게 더 다양한 음악을 들려주기 위해 ‘미스틱 오픈런(MYSTIC OPENRUN)’이라는 공연클럽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고 공연을 개최한 이유를 밝혔다.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아티스트와 팬들이 보다 가깝게 교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연을 만들 예정이다. 매주 다른 아티스트들이 자신의 색깔에 맞는 무대를 꾸밀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며 5월 가수 라인업을 공개했다. 첫 공연인 5월 6일에는 퓨어킴과 영수가 무대에 오른다. 뒤이어 5월 13일에는 장재인과 조형우가 한 무대에 선다. 5월 20일에는 최근 미스틱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한 정진운이 정진운밴드를 꾸려 공연한다. 마지막으로 5월 27일에는 하림의 아프리카 오버랜드가 멋진 공연을 선보인다.

미스틱 오픈런은 5월 매주 수요일 오후 8시에 레진코믹스 브이홀에서 공연을 진행된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