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비욘드 디시트’ 촬영 마치고 귀국…’아내와 아이 곁으로’

이병헌

이병헌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영화 촬영 차 미국으로 출국했던 이병헌이 귀국했다.

이병헌은 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으로 돌아왔다. 소속사에 따르면 이병헌은 당분간 공식 스케줄 없이 최근 출산한 아내 이민정과 아들을 돌보며 시간을 보낼 계획이다.

앞서 이병헌은 지난 10일 영화 ‘비욘드 디시트’ 촬영을 위해 출국했었다. 자신의 촬영 분량을 모두 소화한 이병헌은 열흘 만에 가족 곁으로 돌아오게 됐다. 이병헌의 아내 이민정은 지난달 31일 아들 준후 군을 출산했다.

이병헌이 출연하는 ‘비욘드 디시트’는 제약회사의 비리에 맞서 싸우던 변호사가 살인사건 용의자가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안소니 홉킨스, 알 파치노 등이 출연한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텐아시아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