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연우진, 변호사로 금의환향 ‘관계 대역전’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이혼변호사는 연애중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연우진이 변호사로 변신에 성공했다.

18일 첫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이혼변호사는 연애중’에서는 이혼 전문 변호사인 고척희(조여정)가 자신의 부하직원들을 하대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소정우(연우진)가 상대편에게 정보를 넘겼다고 오해한 고척희는 소정우에게 미역국을 뿌리고 독설을 내뱉었다. 이에 소정우는 “그래도 당신의 능력을 존경했었는데 이 결과가 이거다”라며 고척희의 사무실을 떠났다.

로스쿨을 마치고 돌아온 소정우는 로펌 여직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훈남 변호사’가 됐다. 이후 고척희는 추락해 소정우가 있는 로펌 사무장 면접에 지원해 소정우와 마주하게 됐다.

‘이혼변호사는 연애중’은 미워하던 변호사를 부하직원으로, 무시하던 사무장을 직장상사로 맞게 된 남녀의 로맨스를 유쾌하게 그리는 드라마로 매주 토,일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SBS ‘이혼변호사는 연애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