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누션 “엄정화, 기회가 된다면 함께 하고파”

지누션

지누션

[텐아시아=최진실 기자] 그룹 지누션이 엄정화와의 인연을 공개했다.

지누션은 15일 오후 서울 중구 장충동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날 지누는 “뮤직비디오 촬영 때 빅뱅도 오기로 했는데 해외 스케줄로 못하게 됐다”며 “그들은 모르겠지만 우리는 안타까웠다. 지드래곤과 태양이 필요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누션은 1위 공약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션은 “음원 올킬을 한 번 해봤으면 좋겠다”며 “올킬을 한다면 뭔가 하고 싶다. 지누션이 아직도 지누션이란 이름으로 단독 콘서트를 해본 적이 없다”고 말하며 새로운 공약에 대해 지누와 고민을 했다.

이어 션은 ‘말해줘’에서 피처링한 엄정화에 대해 “엄정화 씨가 축하한다고 해주셨다”며 “솔직히 음악을 듣기 전에는 엄정화 씨와 한곡을 같이 해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을 했다. 처음 음악을 들었을 때 장한나 양이 데모를 한 뒤 들었기 때문에 한나 양과 모든게 맞았다. 앞으로도 기회가 된다면 엄정화 씨와 함께 한다면 너무 좋을 것 같다. 처음 ‘말해줘’를 녹음할 때 엄정화 씨가 신인이었는데 우리를 많이 도와줬다. 지금은 연륜이 모두 쌓인 만큼 재밌는 콜라보레이션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같은날 자정 지누션은 11년 만에 신곡 ‘한번 더 말해줘’를 공개했다. 지누션의 신곡 ‘한번 더 말해줘’는 펑키하고 독특한 신스 사운드, 신나는 드럼 비트 등의 최신사운드와 90년대 감성이 어우러진 곡이다. 누구나 한번 듣고도 쉽게 따라 부를 수 있을 만큼 심플한 멜로디 구성과 강한 중독성을 지녔다. 작사에는 에픽하이의 타블로와 지누션, 작곡에는 타블로와 P.K, Fraktal이 참여했으며 ‘K팝스타3’를 통해 YG에 합류한 장한나가 피처링을 맡았다.

지누션은 ‘한번 더 말해줘’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최진실 기자 true@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