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얼-브라운아이즈-브아솔 등 총 5개 음반 재발매

브라운아이즈, 브라운아이드소울, 나얼의 앨범 재발매 이미지.

브라운아이즈, 브라운아이드소울, 나얼의 앨범 재발매 이미지.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2001~2007년 사이 발매됐던 브라운아이즈, 브라운아이드소울, 나얼의 5개 음반이 15일 오후 4시 예약 판매를 시작으로, 28일 발매된다.

재발매되는 앨범은 브라운아이즈 1집 ‘Brown Eyes'(2001), 2집 ‘Reason 4 Breathing?'(2002), 브라운아이드소울 1집 ‘Soul Free'(2003), 나얼 리메이크앨범 ‘Back To The Soul Flight'(2005), 브라운아이드소울 2집 ‘The Wind, The Sea, The Rain'(2007) 등 총 5개 타이틀이다. 그들의 시작과 초기 행보가 담긴 5장의 음반들은 앨범 오리지널리티를 그대로 살린 형태로 되살아나 팬들과 다시 만나게 됐다.

‘벌써 일년’, ‘점점’, ‘정말 사랑했을까’, ‘귀로’, ‘My Story’ 등 널리 알려진 명곡이 다수 수록된 이 음반들은 짧게는 4년 길게는 7년 정도 음반시장에서 볼 수 없어 오로지 디지털 음원으로만 만날 수 있었다. 수록곡의 퀄리티는 물론 나얼이 직접 디렉팅한 아트웍까지 음반 형태로의 가치가 높아 중고시장에서 높은 가격에 거래됐을 정도.

브라운아이즈와 브라운아이드소울은 한국형 미디움 템포 R&B와 한국형 네오소울을 제시해온 주인공으로, 평단과 대중을 모두 사로잡은 아티스트다. 2000년대 시작과 동시에 불어 닥친 음반시장의 불황에도 위 다섯 음반들은 동년도 발매된 어떤 타이틀에도 뒤지지 않는 판매고를 기록한 바 있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제공. 갑엔터테인먼트, 인넥스트트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