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씨, 16일 신곡 ‘에이틴’ 깜짝 공개로 스페셜 활동 돌입

씨엘씨.

씨엘씨.

[텐아시아=황성운 기자] 걸그룹 씨엘씨가 16일 정오 신곡 ‘에이틴’ 음원을 깜짝 발매한다.

‘에이틴’은 씨엘씨의 데뷔 타이틀곡 ‘페페(PEPE)’와 최종적으로 경합을 벌였던 타이틀곡 후보군 중 하나. 특히 ‘에이틴’은 데뷔 전부터 오래도록 무대를 준비해 왔던 대표 레퍼토리로, 데뷔활동 내내 뜨거웠던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차원에서 음원을 공개하기로 했다.

씨엘씨는 지난 3월 데뷔를 알리며 깜찍한 안무로 매력을 뽐냈던 타이틀곡 ‘페페’ 활동을 마무리하는 한편 데뷔음반에 수록되지 않은 음원인 신곡 ‘에이틴’으로 스페셜 활동에 돌입한다.

‘에이틴’은 6-70년대 모타운 사운드와 80년대 신스팝을 접목해 10대의 순수하고 짜릿한 사랑을 트렌디하게 담은 곡. 프로듀싱그룹 블루 브릿지를 이끄는 히트 작곡가 김건우가 작사, 작곡을 맡은 이 곡은 올 봄 세상의 모든 오빠들에게 보내는 고백송이다.

씨엘씨는 ‘오빠가 좋아 너무 너무 좋아’라는 가사처럼 평균 연령 18세의 솔직하고 과감한 고백은 물론 설렘 가득한 반전 매력을 담아 ‘남심’을 흔드는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황성운 기자 jabongdo@
사진제공. 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