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 유준상 백지연 어부바 데이트…유호정 눈치챘다

SBS '풍문으로 들었소'

SBS ‘풍문으로 들었소’

[텐아시아=장서윤 기자] ‘풍문으로 들었소’유준상이 백지연과 데이트를 즐겼다.

14일 방송한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이하 풍문)’에서는 지영라(백지연)와 은밀히 만나 데이트하는 한정호(유준상)의 모습이 그려졌다.

영라에게 빠진 정호는 비서를 속이고 몰래 야외에서 영라와 만난다. 심지어 영라를 업어주는 등 데이트 재미에 빠진 정호는 오랜만에 웃음꽃이 핀다. 그러나 꼬리가 길면 밟히는 법.

데이트 후 영라가 연락이 되지 않자 정호는 다급해진 마음에 영라와 아내 최연희(유호정)가 함께 하는 와인 클래스를 찾는다. 눈치 빠른 연희는 최근 수상쩍은 정호의 행동을 돌이켜보며 정호가 영라에게 마음이 있음을 눈치 채고 입술을 지그시 깨문이다.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는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초일류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통렬한 풍자로 꼬집는 블랙코미디다.

장서윤 기자 ciel@
사진.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