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데스노트’, 홍광호·김준수의 메인 포스터 공개 ‘기대감 증폭’

'데스노트' 메인 포스터

‘데스노트’ 메인 포스터

[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뮤지컬 ‘데스노트’ 6월 개막을 앞두고 홍광호와 김준수의 모습이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13일 공개된 ‘데스노트’의 메인 포스터는 두 주인공 라이토 홍광호와 엘(L) 김준수는 각 캐릭터와의 완벽한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공연의 기대감을 높였다.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뮤지컬 배우 홍광호와 김준수 두 배우를 한 무대에서 만나볼 수 있는 것만으로도 화제를 모았던 작품이니 만큼 공개된 포스터 만으로도 관객들은 두 배우가 함께 만들어낼 무대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며 치열한 예매 전쟁을 예고했다.

‘데스노트’는 2003년부터 슈에이샤 ‘주간소년 점프’에 연재된 만화 ‘데스노트’를 원작으로 일본 공연계를 대표하는 거장 쿠리야마 타미야가 연출을, 프랭크 와일드혼이 음악을 맡아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뮤지컬의 탄생을 예고해 기대감이 높다. 또 최고의 실력파 배우 홍광호, 김준수와 함께 여배우 정선아, 박혜나, 떠오르는 실력파 배우 강홍석이 함께하여 완성도 높은 최고의 무대로 올 여름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
사진제공. 씨제스컬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