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사극도전 서강준 “‘화정’, 이연희와 멜로 기대된다”

'화정' 서강준

‘화정’ 서강준

[텐아시아=최보란 기자]

‘화정’에서 홍주원 역을 맡은 배우 서강준이 출연 소감을 밝혔다.

서강준은 30일 MBC 창사 54주년 특별기획 ‘화정'(극본 김이영, 연출 김상호 최정규) 제작진을 통해 공개된 인터뷰에서”부담이 많이 되지만 동시에 욕심도 많이 난다” 첫 사극 도전에 나선 소감을 전했다.

서강준은 첫 촬영을 앞두고 다양한 공부를 하고 있다고 밝히며 “캐릭터 공부, 작품 공부, 그리고 역사 공부 크게 3가지를 하고 있다. 실록이나 고증 같은 것들을 찾아보고, 역사 프로그램도 챙겨보고 있다”고 말했다.

또 이연희와 멜로라인에 대해 “아직 멜로 부분까지 대본이 나오지 않았지만 이연희씨와의 멜로가 기대된다”고 밝혀 이연희와 어떤 멜로라인을 선보일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한편 ‘화정’은 혼돈의 조선시대, 정치판의 여러 군상들을 통해 인간이 가진 권력에 대한 욕망과 질투를 그린 대하사극으로 ‘환상의 커플’, ‘내 마음이 들리니’, ‘아랑사또전’으로 탄탄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호 PD와 ‘마의’, ‘동이’, ‘이산’ 등을 통해 MBC 사극을 이끌어온 김이영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 MBC ‘빛나거나 미치거나’ 후속으로 오는 4월 13일 첫 방송 예정이다.

최보란 기자 ran@
사진. MBC